2021년 6월 12일 외수질낚시

저시정으로 조금 늦은 출항...

어종 구분없이 잡아볼까요???

멀리 덕적도도 안개에 싸여있어요...

쌀쌀합니다...

우럭, 광어, 놀래미, 장대, 아쉬운 깔따구...

놀래미가 많이 잡히네요...

수고하셨습니다...^^






 

captcha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조황정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407

2021년 7월 17일 외수질조황

육지는 덥지만 바다는 시원시원...날씨좋고 물색 좋구요...첨엔 광어들이 마구마구 올라옵니다...4짜가 주로~~~그리고는 계속 우럭이 나와줍니다...개우럭도 간간히 나와주니 푸짐을 더합니다..,무엇을 잡아도 이정도면 좋지요...수고하셨습니다...​​​​​​​​​​​​​​​​​​​​​​​​​​​​​​​​​​​​​​​​​​​​​​ 

Hot
백마호 07-19 389
406

2021년 7월 10일 외수질낚시

한바탕 소나기...안개비...하루종일 어딘지 분간이 안되는 먼바다...그래도 꾸준히 입질이 들어옵니다...우럭, 놀래미는 그야말로 물반 고기반.광어도 심심치않게 올라오구요...농어몇마리. 그렇습니다...넉넉히 챙겨가는 하루였습니다...수고하셨습니다...^^​​​​​​​​​​​​​​​​​ 

Hot
백마호 07-10 414
405

2021년 7월 3일 외수질낚시

새벽...약간의 동풍...은근 걱정...아직 배의 움직임은 조용합니다...첫수에 우럭 몇마리 보입니다...난데없이 갑오징어가 나오네요...채비를 가지고 있던 몇 분 행동이 빨랐어요...제가 가지고 있던 채비를 몇 분께 전달...갑이가 올라와요...고작 몇마리(7마리)였지만 호들갑스럽게 준비없이 올린터라 배는 검둥검둥...ㅋㅋ농어는 6짜, 5짜 한마리씩... 거의는 깔따구수준입니다...가끔 그거라도 나오니 만족해야 하는지요...암튼 갑이땜에 웃음이 났습니다...다음 출조때는 꼭 애기를 준비해 주세요...^^​​​​​​​​​​​​ 

Hot
백마호 07-04 367
404

2021년 6월 26일 다운샷조황

아침엔 가랑비가...낚시 불편은 없습니다...오늘은 각종 가지가지 다잡아 봅니다...붕장어까지 나왔답니다...큼직한 백조기도 한마리, 빵빵한 돌우럭도 한마리... 머선일이꼬?우럭, 광어가 많았구요...농어는 5짜 한마리에 깔따구 몇마리...모두 드실만큼... 물론 나눠줘두 될만큼 넘치는 조황도 있습니다...다잡아가 매력인 하루였습니다...수고하셨습니다...^^​​​​​​​​​ ​​​​​​​​​​​​​​ 

백마호 06-27 413
403

2021년 6월 20일 외수질조황

바람이 있네요...그 바람에 물도 쫌 탁하구...그것이 이유인지 조황은 신통치 않습니다...조기만한 깔따구의 입질은 간지럽기만 하네요...넓은 수조가 주인을 찾습니다...수고하셨어요...​​​​​​​ 

백마호 06-21 509
402

2021년 6월 19일 외수질조황

날씨 아주 좋습니다...덥지도 않고...우당탕 따오기 몇마리 반갑게 나오네요...깔따구와 우럭이들이 심심치 않게 손맛을 보장하구요...왜 자꾸 잡는 분만 잡는건지요???골고루 잡아가셨음 합니다~~~~~.수고하셨습니다...^^​​​​​​​​​​​​​​​​​​​​​​ 

백마호 06-19 402
401

2021년 6월 13일 외수질조황

에제와 같이 다양하게...우럭은 덜, 놀래미가 많이...눈에 띄게 풍성한 조과가 보입니다...후미로 갈수록 아쉽네요...ㅋㅋ수고하셨습니다...​​​​​​​​​​ 

백마호 06-14 460
400

2021년 6월 12일 외수질낚시

저시정으로 조금 늦은 출항...어종 구분없이 잡아볼까요???멀리 덕적도도 안개에 싸여있어요...쌀쌀합니다...우럭, 광어, 놀래미, 장대, 아쉬운 깔따구...놀래미가 많이 잡히네요...수고하셨습니다...^^​​​​​​​​​​​​​​​ 

백마호 06-12 372
399

2021년 6월 6일 다운샷조황

날씨 굿~~~82 광어가 포문을 엽니다...오늘은 대광어에 집중하는 마지막 날...하지만 기대의 포인트도 조용합니다...낱마리... 그리고 후다닥 우럭, 놀래미...반등에 선공한 김*태님...200프로 승률 강원장님...심사장님일행이 인원대비 성공...뭐 그랬습니다...골고루 잡혀지지 않는 반대편의 지루함은 어찌 보상해야할지 늘 고민입니다...수고하셨어요...^^​​​​​​​​​​​​​​​​​​​​​​​​​​​ 

+1
백마호 06-07 466
398

2021년 6월 5일 다운샷조황

바람이 약간 꼴랑...그런데로 낚시하기 좋았습니다...폭발적인 조황은 바랄 수도 없는 과거형...광애들 몇마리 잡아 놓고 대광어 기다리는데 난데없이 참돔이 나왔답니다...눈요기는 좋았으나 좋아하기는 멋쩍어요...에잇! 손맛이라도 봐야겠으니 우럭밭으로...몇차례 후다닥 후다닥... 요것도 나오는 자리만 나오네요...장대도 놀래미도 숫자를 더하지는 못하네요...오후에 82 대광어 한마리... 면피했네요...수고하셨습니다...내일까지 다운샷...이제는 다잡아로 눈을 돌립니다...덕적도 넘어 선갑도, 각흘도, 울도, 백아도가 벌써 눈에 선합니다...​​​​​​​​​​​​​​​​​​​​ 

백마호 06-05 354
397

2021년 5월 23일 다운샷 조황

날씨 오늘도 구웃!!오전은 기대를 버리고 휘리릭~~올라와도 5짜 몇마리 그리고  광애, 장대...오훗물에 8짜 연거푸, 7짜 추가...겨우 체면을 세웠습니다...수고하셨습니다...이제 외수질낚시(먼바다)를 겸하렵니다...예약현황의 공지를 참고해주세요...​​​​​​​​​​​​​ 

백마호 05-23 597
396

2021년 5월 22일 다운샷조황

https://m.blog.naver.com/yms7369/222361348544 날씨 굿~~5월이라도 낮밤믜 기온차가 크다.이때나 저때나~~~기다리는 대광어.좋은물때라 기대감은 상승.보람씨 릴링이 예사롭지 않다.얼마나 크길래? 릴링시간이 다소 길다.숨이 막힐 즈음 시꺼먼~~~그러나 그러나...팅~~~ 우짜나요?아쉬워 속상한데 잠시만요.오처장님의 릴링~~~ 65 대광어...이사장님이 또 묵직한 손맛을 본다.올려지니 어마무시급 85 대광어.보람씨 떨군 광어 지워버리고 초집중.그리고 릴링~~아뿔싸~~이번엔 뒤쪽 낚시줄과 엉키는 바람에 턱~~터져 나간다.애구~~머선일이고?그러나 점심 먹고기어코 7짜 하나 잡아낸다.암튼 촉 하나는 최고다.그러고 나서도 6짜 뜨문뜨문 몇마리 올려진다.다운샷 초보님은 친구 따라 왔다가 8짜 횡재... 축하드려요...^^기대어가 아닌채 올려지는 놀래미도 장대도 대형급이다.잡은 분만 횡재요,못잡은 분은 꽝인 명암이 이토록 선명하다.광어만 10여수... 우럭, 놀래미,장대...수고하셨습니다...^^​​​​​​​​​​​​​​​​​​​​​ 

백마호 05-22 480
395

2021년 5월 19일 다운샷조황

​​​​​​​​날씨는 아주 좋습니다.일찌감치 낚시 시작입니다.오마나~~깻잎 광어 나오네요.어마무시 큰 장대가 요란하구요.이게 뭐지? 이게 뭐지?올리고 나니 85 광어.ㅋㅋ잠시 긴장하고 집중하지만 장대만 나오네요.나올듯 나올듯.언제 한번 터져줄까요?4짜, 6짜 낱마리 보여주고...우럭, 놀래미 몇마리 보태주고...수고하셨습니다...^^

백마호 05-19 424
394

2021년 5월 15일 다운샷조황 - 주야조사님의 조행기

 https://m.blog.naver.com/rhkscjdro/222352441000예약을 보니 삼삼오오...요게 작전상 단체였다구요??김**사장님~~ 이해해줘서 고맙습니다...^^주야조사님의 조행기가 좋아서 첨부합니다...제 글보다 나을듯 싶어요...ㅋㅋ​​​​​​​ 

백마호 05-16 618
393

2021년 5월 9일 다운샷조황

그렇게 불던 바람은 밤사이 사라졌다...그래도 바람끼가 완전히 사라진게 아니란 걸... 바다에서 알았다...육안으로 확인 할 수 있는 유일한 조건인 물색도 별로 신통치 않다...날씨 불안, 조황 불안인가? 자꾸 작년 이맘때와 비교하곤 한다...오전에 4짜이지만 간혹 봉돌이 바닥에 떨어지는 소리가 즐겁다...작은 광어를 들어뽕을 하다보니 나왔다는 신호가 되었다...물흐름 때문인가? 주로 선두에서 나온다...대광어는 소식이 없다...심심함과 열심과 기다림이 얼키고 설켜 시간이 흐른다...그나마도 오후는 더욱 더 얼굴을 꺼린다...고만고만한 광어 10여수... 명함도 못내민다...장대의 위풍은 당당했으나 이것도 많은 양은 아니다...수고하셨습니다...​​​​​​​​​​​​ 

백마호 05-10 529
392

2021년 5월 6일 다운샷조황

5월의 날씨, 왜 이럴까?춥다. 바다도 춥다. 바닷물은 차다.냉수현상으로 광어도 쭈볏거린다. 주춤한다.시원한 릴링이 그립다.자꾸 작년 이맘때 그리워한다.장대가 연신 올라온다.광어를 잡아야 좋은 마음때문에 늘 뒷전인 녀석이다.하찮게 여기지 말라고 나는 잔소리를 한다.사실 지금 장대는 크기도 크고 알배기라 맛있다.갈라 절여 구어 먹으면 기똥찬 맛을 보장한다.ㅋ광어가 드뎌 나왔다.의원삼촌이 첫수를~~~4짜 크기다.선두에서 우당탕 난리다.급한 마음에 뜰채도 마다하고 들려진다.5짜 광어다.홍사장님은 저력을 발휘한다.한시간 흘렀을라나? 또 우당탕~~~홍사장님 두번째 광어닷.요것두 5짜이지만 좀 더 크다.몇마리 더 나왔으면 하는 마음이 자꾸 보챈다.그러다가 광애 한마리 더 나왔는데 디카보다 칼이 더 빨랐다.광어가 4마리,,, 장대가 8마리... 장대가 승(勝)!!​​​​​​ 그

백마호 05-06 558
391

2021년 4월 24일 조황

기분좋은 바다...모두의 마음은 바다를 향하고...각자의 각오와 바램이 덧입혀져 달리고 달립니다...오랫만이네요...입파도, 국화도, 저기 당진도 보이네요...광어가 들어오면 제일 먼저 도착한다는 곳입니다...광어배들은 진을 치고...역시 시기가 되었음이 느껴집니다...기다리고 기다리고...우럭이 먼저 올라와 줍니다...깔딱대는 놀래미 입질은 얄밉습니다...웜의 꼬리를 물었다 놨다 여간 신경쓰입니다...머리라도 공략할라치면 여지없이 투덜대는 입질에 들어올려집니다...갯지렁이 끊어 끼우고 기다리면 많이 잡겠어요...광어야~ 얼굴 보여주라~묵직한 릴링을 간파한 선장이 뜰채를 챙깁니다...광어구나~~?? 하며 사진기 챙기고,줄자 챙기고, 그립도 챙기고...위풍도 당당한 7짜 광어네요...1cm 빠져요... 그림좋게 늘려보아도 1cm 부족해요...ㅋㅋ나올만도 한데 딱 한마리려나?우럭, 놀래미만 보태집니다...그거라도 합니다...후반에 존재감 없이 나타난 광애 두마리 추가입니다...오늘은 이렇게 끝을 냅니다...얼굴 봤다는거...여기 같이 둥둥 떠있는 배들도 상황은 비슷할 터이니 전체마리수 대충 나옵니다...믿보는 광어시즌...시작입니다...​​​​​​​​ 

백마호 04-26 718
390

2020년 11월 29일 다운샷조황

날은 흐리고 눈발이 날리다가 진눈깨비가 내리다가 어느새 해가 얼굴을 드밀다가...오늘이 나에겐 첫눈...^^입질은 다소 미약합니다...난데없는 개우럭 두마리가 분위기를 술렁이게 했으나광어의 기대치가 높아 깻잎이라도~~~???광어 다섯마리 잡으신 방사장님이 일등...낚시 갈 마음 없다가 새벽에 자동으로 눈이 떠져 배에 오르신 강사장님이 광어, 우럭 마구마구 풍성...바람은 자꾸만 입항하라고 뭍으로 뭍으로 떠밉니다...수고하셨습니다...코로나가 자꾸 확산되는 분위기입니다...조심 조심 오늘도 조심~~~^^​​​​​​​​​​​ 

백마호 12-01 1,206
389

2020년 11월 22일 다운샷조황

비가 솔솔 내리네요...뭐 양도 적고 오전 일찌감치 그친다하니 크게 불편하진 않습니다...우비가 바람막이 역할을 해주니 그냥 쭈욱 입어줄까요???바람도 있어 바람이 없는 곳에서 광어 잡아봅니다...활발한 입질이 아닌 상태로 가다가 점심먹기 직전 우다닥 봉돌이 뱃전을 때리며 여기저기 올라옵니다...집중해봅니다... 지금이 아니면 안된다는 것은 모두의 직감입니다...ㅋㅋ2~3마리씩 많게는 5마리...입질이 끊기면서 바람은 좀 더 세게 불고 추워지고... 맘도 덩달아 추워지고...일찌감치 해가 떨어지니 맛있고 따뜻한 저녁을 위해 집으로 고고우~~~수고하셨습니다...​​​​​​​​​​​​​​​​​​​​​​​​​ 

백마호 11-23 1,090
388

2020년 11월 21일 다운샷조황

새벽 기온이 뚝 떨어졌어요...핫팩은 필수가 되었습니다...대객기인데도 물색이 썩~좋진 않아요...돋보이는 몇분이 계시네요...아쉬움은 언제로 기약할까요???수고하셨습니다...^^​​​​​​​​​​​​​​ 

백마호 11-21 869